홈으로 | 로그인 | 회원가입 | 고객센터
ID PW
 
이름
- -
개인정보동의
제  목 공인중개협 "직방·다방 한방에 보내겠다"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016-12-22

 


한국공인중개사협회가 '직방'과 '다방'을 대적할 부동산 앱 '한방'을 본격적으로 선보인다.

중개사협회는 내년 1월 광고 모델을 확정하고 2월부터 TV 광고를 집행하는 등 적극적인 앱 홍보에 나선다고 22일 밝혔다.

협회 관계자는 "앱을 좀 더 많은 소비자에게 알리고 중개사들도 이를 적극적으로 활용할 수 있도록 모델을 선정해 대대적인 광고에 돌입할 예정"이라며 "설현·서강준(직방), 혜리(다방)처럼 인지도가 높으면서도 대중에게 친근한 연예인을 물색 중이다"고 귀띔했다.


협회는 지난해 8월 공인중개사가 매물을 올려 광고할 수 있는 'K-ren(real estate network)'을 만들어 운영해왔다. 공인중개사가 앱에 매물을 올리면 소비자가 이를 보고 중개사에게 직접 전화를 걸어 거래할 수 있도록 구축된 광고 플랫폼이다.

직방과 다방이 이미 이 시장에 진출해 치열하게 경쟁 중이다.


하지만 K-ren은 이름이 친숙하지 않아 인지도가 낮다는 지적이 제기돼왔다. 실제 이달 안드로이드 기준 누적 다운로드 수는 직방(약 1000만 건), 다방(약 500만 건)에 한참 뒤지는 약 11만 건에 불과하다.

협회는 지난 8월 K-ren의 이름을 한방으로 바꾼 데 이어 소비자 편의성을 높이기 위해 시스템을 재구축해왔다. 이어 새해부터 연예인까지 앞세워 대대적인 시장 공략에 나선다,

한방은 다른 앱과 달리 협회에 가입한 중개사라면 누구나 무료로 매물을 게시할 수 있다. 또한 부동산 매물이라면 제한 없이 올릴 수 있다는 점에서도 원룸과 투룸 등 임대 물건 위주인 직방·다방과 차별화한다.

협회 관계자는 "그동안 중개 광고 플랫폼에서 광고 단가를 올려 경제적 부담을 느낀다는 중개사들의 민원이 제기됐다"며 "한방을 통해 중개사에게는 안정적인 광고 플랫폼을 무료로 제공하고 소비자에게는 빠르고 정확하게 매물을 찾을 양질의 서비스를 선사하겠다"고 자신했다.

 
 
 
  이전글 :   경기도, 2016년도 일자리 담당공무원 워크숍 개최
  다음글 :   한반협 반려동물관리사 자격증 유사자격 주의보 알림
Untitled Document
교육원소개 | 이용안내 | 이용약관 | 개인정보처리방침 | 환불규정 | 1:1상담 | 시험일정표 | 파트너전용 | 입금안내 | 고객센터
전화상담:02-455-1518 / 팩스:02-455-0151 / 이메일:aowlr1225@naver.com
상호:다우사회교육원 / 대표: 안보경 / 사업자:102-90-06752 / 개인정보최고책임자 : 김태형
주소:서울시 광진구 중곡동 162-1번지 성학빌딩 3층 / 통신판매:제2008-서울광진-0709